구본영 당선자 15만 5천표 (59.31%) 득표로 '압승'
 
문화신문

6.13지방선거에서 천안시장에 더불어민주당 구본영후보가 당선됐다.


더불어 민주당 구본영 당선자15만 5천표 (59.31%) 자유한국당 박상돈 후보 9만 2천표 (35.31)를 각각 득표해 구본영 당선자가 6먼3천여표 차로 비교적 큰 차이를 보였다. 선거초반부터 천안시체육회 비리문제로 검찰조사에서부터 구속, 구속적부심으로 석방 등 구당선인으로서는 비교적 어려움이 많았던 선거였다.
▲     © 편집부

특히 상대후보인 박상돈 후보측의 계속된 폭로와 비방선거, 특정언론의 여론조작까지 혼전을 예상했지만 결과는 압도적인 표차로 당선했다.


구 당선인은 당선소감에서 "먼저, 저와 함께 경쟁한 자유한국당 박상돈 후보에게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 
저 구본영은 이 선택의 믿음과 신뢰를 바탕으로 우리 천안의 새로운 미래를 열어 가겠다.
이제 저는 새로운 시대를 향해 당당히 걸어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시민 여러분의 소중한 말씀을 듣고 또 들으면서, ‘더 큰 천안, 더 큰 행복’ 실현을 위해 그동안의 경험과 열정을 모두 바치겠다."고 말했다.


남은 과제는 재판이 어떤 결과가 나오느냐에 따라 구본영당선자의 시정행보에 영향을 미칠 전망이다.
기사입력: 2018/06/16 [15:24]  최종편집: ⓒ ccnweek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