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로바키아 청소년 교류단 국립중앙청소년수련원 방문
 
문화신문
한 - 슬로바키아 국가 간 청소년교류단 6 명이 2 일부터 7 박 8 일 일정 중 5 일 국립중앙청소년수련원 ( 원장 이교봉 ) 을 방문하여 양국 간 청소년정책과 청소년활동프로그램을 논의였다고 밝혔다 .
 
▲     ©편집부
슬로바키아는 유럽 동부 내륙에 있는 공화국이며 교류단은 에레나 민스 단장과 단원 등 6 명이다 .
한 - 슬로바키아 국가 간 청소년교류는 지난해 청소년분야 양해각서 체결로 올해 처음 있는 상호교류다 .
교류 단은 국립중앙청소년수련원을 방문하여 양국 청소년들의 우호 증진을 위한 청소년 활동프로그램과 우리나라 청소년정책에 많은 관심을 보였다 .
수련원 시설을 둘러볼 때는 슬로바키아도 국립중앙청소년수련원과 같은 청소년수련시설이 있었으면 하는 바람을 보였고 수련원 규모와 인력 및 사업부분을 매우 부러워하였다 .
에레나 민스 교류단 단장은 “ 한국 청소년 정책과 슬로바키아 청소년 정책을 공유하고 발전적 방향으로 지속적인 교류가 되면 좋겠다 .” 라고 말했다 .
교류단은 수련원에서 인공암벽활동과 국궁활동 프로그램을 체험 하였으며 인공암벽활동이 교류단의 큰 호응을 얻었다 .
국립중앙청소년수련원 이교봉 원장은 “ 교류단이 한국 역사와 문화를 잘 이해하길 바라며 앞으로 슬로바키아와 청소년 정책과 활동분야 및 지도자 연수사업 등 협력관계가 지속되었으면 좋겠다 .” 고 말했다 .

기사입력: 2018/07/07 [08:46]  최종편집: ⓒ ccnweek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