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교육지원청Wee센터, ‘2018 자기사랑캠프’ 실시
 
문화신문

천안교육지원청(허삼복 교육장) Wee센터는 16일부터 17일까지 천안시자살예방센터(안영미 센터장)와 함께 국립중앙청소년수련관에서 청소년을 위한 ‘2018 자기사랑캠프’를 실시한다.

이번 캠프는 1박 2일 동안 ‘우리는 하나, 함께 걸을까?’를 주제로 열심히 생활하고 있는 학생들에게 칭찬과 자신이 소중하고 귀한 존재라는 것을 알게 해주는 시간을 가진다.
 
▲     © 편집부

생명사랑을 실천하기 위해 일정 기간 교육을 받은 게이트키퍼 대학생 멘토 20명과 중·고등학생 30명이 1:1 또는 1:2로 멘토링을 함께 하면서 아이들의 어려움을 공감하고 함께 나누며 멘토와 멘티 모두가 건강하고 긍정적인 상호 작용을 하며 성장하는 시간을 가진다.

캠프의 시작을 함께 한 천안교육지원청 허삼복 교육장은 “더운 여름 뜨거운 태양을 견디고 만물이 성장하듯이 청소년기의 갈등과 고민이 성장의 밑거름이 된다고 생각한다. 함께하는 모두가 서로의 상호작용을 통해 다양한 감정도 공유하고 나누는 시간을 통해 성장을 경험하게 될 것이다.”면서 격려와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처음에는 어색하고 표현에 서툴렀지만 차츰 밝아지고 활발해지는 친구들의 모습에서 자신을 돌아보고 함께 나누는 기쁨을 나누며 행복해지는 과정에 캠프의 의미를 알 수 있었다고 참석 학생은 소감을 표현 했다.

천안교육지원청 Wee센터는 지속적으로 지역의 다른 기관과 연계하며 학생과 지역사회를 위한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다양한 활동을 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기사입력: 2018/08/18 [08:48]  최종편집: ⓒ ccnweek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