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영 천안시장, 자랑스러운 충남장애인복지 공로대상
 
문화신문

구본영 천안시장이 ‘2018년 자랑스러운 충남장애인복지 공로대상’을 수상했다.

이번 시상식은 19일 금산종합체육관에서 (사)충청남도 지체장애인협회(회장 이건휘)가 주최한 2018년 ‘충남 지체장애인의 날’ 기념식 및 한마음대회에서 진행됐다.

자랑스러운 충남장애인복지 공로대상은 장애인 복지 발전에 기여한 공로자를 발굴·포상해 공로를 격려함으로써 장애인 권익 향상 및 사회참여와 평등을 실현하기 위해 기초자치단체장과 개인 공로상 2개 부문으로 시행되고 있다.
 
▲     © 편집부

구본영 시장은 장애인의 자립생활과 사회활동의 원활한 기반조성을 위해 장애인종합복지관 1개소 건립 추진, 장애인들의 사회·심리적재활과 건강관리를 도모하기 위한 장애인 전용 목욕탕 설치했다.

또 최중증독거장애인의 부족한 활동보조 시간(1일 7시간)을 시비로 추가 지원해 24시간 생존권보장을 위한 상시돌봄체계를 마련하고, 중증장애인의 일자리 창출 및 소득 향상을 위한 장애인보호작업장 1개소 추가 건립하는 등 장애인의 삶의 질 향상에 크게 이바지했다.

구본영 천안시장은 “앞으로도 장애인 고용촉진과 맞춤형 일자리사업 확대, 장애인 편의시설 구축 등 장애가 더 이상 장애가 되지 않는 더불어 살아가는 사회를 만들어 가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8/10/19 [14:36]  최종편집: ⓒ ccnweek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