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문화재단, 2018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박람회 개최
 
문화신문

 
▲     © 편집부


충남문화재단은 오는 17일 토요일 오후 2시 예산 윤봉길체육관에서 2018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박람회 ‘꿈따라 꿈다락’을 개최한다. 꿈다락 토요문화학교는 매주 토요일 아동, 청소년 및 가족들이 예술가들과 함께 문화예술 소양을 함양할 수 있도록 하는 학교 밖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으로 이번 박람회는‘꿈따라 꿈다락’이라는 부제로 아동‧청소년들이 다채로운 문화예술을 체험하면서 자신들의 꿈을 발견하고 즐겁게 일상을 채워갈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한다.
 
이번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박람회에서는 2018년 운영단체로 선정된 문화네트워크 해유, 한국토종씨앗박물관, ㈜촌스럽 등 충남 지역 내 38개 단체의 문화예술교육 체험 부스는 물론 당진 소재 문화예술창작소 내숭이 각색‧연출한 그림자 인형극‘아미산과 몽산의 전설’, 홍성문화원의 오카리나 합주 등 다양한 공연도 준비되어 있어 볼거리, 즐길거리가 가득하다.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3D프린터로 만나는 나만의 캐릭터 만들기 ▲백제 복식을 입고 유튜브 동영상 만들기 ▲ 자연큐브 만들기 ▲ 전통민화로 소품 꾸미기 ▲ 보컬 실습 ‘나도 가수다’▲ 도자 공예 ▲ 라틴악기 체험 등이 있다. 또한 한국전통예술강사협동조합이 준비한 ‘대동놀이’를 통하여 참여자들이 더욱 즐겁고 화합할 수 있는 시간이 준비되어 있다.
 
박람회는 2018년 한 해의 사업 결과를 공유하고 홍보하는 자리이기 때문에 참여 청소년, 가족 외에 문화예술교육에 관심이 있는 누구나 방문하여 도예, 공예, 음악, 무용, 미술 등 다양한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체험할 수 있다.
 
기타 자세한 프로그램 일정 및 장소는 충남문화재단 홈페이지(www.cacf.or.kr)에서참고하면 된다.
기사입력: 2018/11/17 [10:07]  최종편집: ⓒ ccnweek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