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립기념관, E-Book으로 만나는 독립기념관 소장자료 사진집 발간
 
문화신문

독립기념관(관장 이준식)은 기념관 내 소장하고 있는 자료를 전 국민이 보다 쉽고 편리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소장자료 전자사진집『독립운동가의 생활유품』을 발간ㆍ서비스한다.
 
이번 에 E-book으로 발간되는 『독립운동가의 생활유품』은 9만 9천 여 점의 독립기념관 소장 자료 가운데 독립운동가들이 직접 사용한 생활유품을주제로 선별하여 수록한 것으로, 2009년에 도서로 발간된 바 있다.
 
▲     © 편집부

 
이번 사진집 발간에 주요 목적은 외국인까지 이용할 수 있도록 영문판을 새로 추가 한 점과 발간부수의 한계로 다수에게 제공되지 못한 아쉬움을 전자사진집으로 개정 발간했다는 점이다.
 
전자사진집은 한국독립운동사정보시스템(http://search.i815.or.kr) 콘텐츠 자료-소장자료 사진집 코너-에 게시되어 있으며 별도의 프로그램 설치 없이 누구나 열람이 가능하다. 소장자료 사진집 코너에서는 올해 새로 구축한『독립운동가의 생활유품』 국․영문판 전자사진집 이외에도 『자료로 본 대한민국임시정부』와 『근대 한국인의 삶과 독립운동』전자사진집도 함께열람할 수 있다.
 
독립기념관은 2016년부터 전자사진집을 발간ㆍ서비스해왔으며 앞으로도 매년 1권씩 순차적으로 전자사진집을 발간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국민 모두독립기념관 소장자료를 보다 손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자료 접근성을 확대함으로써 독립운동 가치의 제고 및 산과 사회적 가치 창출에 노력할 예정이다.
기사입력: 2019/01/04 [12:32]  최종편집: ⓒ ccnweek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