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29일 500만그루 나무 함께 심어요!
 
문화신문

 

천안시가 500만 그루 나무심기 녹색 프로젝트를 추진 중인 가운데 오는 29일 오전 10시부터 도심지 8곳에서 나무심기 기념행사를 열어 시민들의 참여를 독려하고 있다.

 

▲     © 편집부

 

이번 행사는 사람과 자연이 조화로운 건강한 녹색도시 확충을 위해 추진 중인 민선 7기 공약 사업 ‘500만그루 나무심 녹색프로젝트의 성공적인 추진을 기원하고, 나무심기 운동과 내 나무 갖기캠페인을 동시에 진행한다.

 

본 나무심기 기념행사는 신방쉼터에서 열려 500만그루 나무심기 추진경과 및 향후 계획보고에 이어 참석자들이 충절의 꽃말을 가진 이팝나무 기념식수를 심고, 스트로브잣나무(스잣) 2,000그루를 현장에서 심는다.

 

부대행사로는 미세먼지 저감 큰나무 조림사업이 진행된다. ·관이 힘을 합쳐 청수2공원, 건강공원, 불당4공원, 쌍용공원 등 도심지 생활권 내 공원·녹지 6ha에 미세먼지 저감 효과가 뛰어난 수종인 이팝나무 등 총 2,000그루를 심는다.

 

또 나무심기 운동 확산을 위한 내 나눔 갖기 캠페인도 펼쳐진다. 시는 신방쉼터 야외무대에서 살구나무, 자두나무 등 5,000그루를 시민들에게 1인당 3그루 이내로 무료로 배부할 예정이며, 천안시 산림조합도 안토시아닌 함유량이 많고 항산화 작용이 뛰어난 식물인 아로니아 1,000그루를 무료로 배부한다.

 

천안시는 삼거리공원 명품화, 도시바람길 숲 조성, 무궁화 테마공원 조성, 미세먼지 저감숲 조성 등 ‘500백만 그루 나무심기 녹색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구본영 시장은 “500만 그루 나무심기 녹색프로젝트는 도심지 생활권 내 도시 숲 확대의 필요성과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시민·단체·기업 등이 동참하는 뉴 거버넌스 (New Governance)사업이라며 이번 기념행사에 천안시민 여러분의 많은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9/04/26 [08:28]  최종편집: ⓒ ccnweekly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