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아시아-태평양 스티비어워즈 수상 쾌거!
 
문화신문

 

천안시가 천안사랑 소식지로 ‘2019 아시아-태평양 스티비 어워즈(Asia-Pacific Stevie Awards)’ 금상을 수상했다.

 

미국 스티비 어워즈가 주최하는 아시아-태평양 스티비 어워즈는 아시아와 태평양지역 기업과 단체, 공공기관 등의 혁신적 성과를 평가하는 국제적 권위의 시상식으로, 매년 내로라하는 국내외 굴지의 기업체 등이 참가하며 비즈니스 분야의 오스카상으로 불린다.

 

▲     © 편집부

 

올해 스티비 어워즈에는 16개국 900여편이 출품됐으며, 천안시는 천안사랑 소식지로 사보·출판물 혁신부문에서 치열한 경합 끝에 최고상인 금상의 영예를 안았다.

 

다양한 천안의 시정소식을 알차고 재밌게 전달하는 소통정보지 천안사랑 소식지는 전 세대를 아우르는 생활정보와 가볼만한 곳, 즐길거리, 독자참여란 등을 통해 시민과 적극적으로 소통하며 18000가구 이상의 고정 독자층을 형성할 만큼 큰 인기를 누리고 있다.

 

천안사랑 소식지는 구독 신청 시 무료로 집에서 편하게 받아볼 수 있고 시청 누리집 전자책(http://ebook.cheonan.go.kr) 또는 앱(App)으로도 내려 받아 구독할 수 있다.

 

시는 천안사랑 소식지로 지난해 대한민국 커뮤니케이션 기획대상을 수상한데 이어 이번 금상까지 받아 국내뿐 아니라 국외에서도 인정받는 명실상부한 우수 시정소식지로 성장했다.

 

아시아-태평양 스티비 어워즈 시상식은 531일 싱가포르에서 열리며 온라인을 통해 전 세계에 생중계 된다.

 

구본영 시장은 천안의 대표 브랜드 천안사랑 소식지가 국제적으로 인정받게 된 것은 70만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 덕분이며 앞으로 더욱 내실 있는 정보지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9/04/26 [08:29]  최종편집: ⓒ ccnweekly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