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충남 우수 옥외광고 대상전 개최
 
문화신문

 

충남도 내 우수 간판을 한 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2019 충남 우수 옥외광고 대상전이 오는 1619일 서천군 종합운동장 특별전시장에서 열린다.

 

▲     © 편집부

 

충남 우수 옥외광고 대상전은 광고물의 질적 수준 향상과 건전한 광고문화 확산을 위한 공모 전시회이다.

 

도와 서천군이 후원하고, 충남옥외광고협회가 주최하는 이번 대상전은 옥외광고 관련 유공자 표창, 공모전 시상, 우수 옥외광고물 전시, 선진 간판 문화 홍보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

 

대상전 첫날인 16일 열리는 개회식에는 양승조 충남지사와 유병국 도의회 의장, 김지철 도교육감, 노박래 서천군수 등 200여 명이 참석해 옥외광고 단체 임원들을 격려하고, 전시물을 관람할 예정이다.

 

또 옥외광고 업무 유공자 4명에 대한 표창 수여와 공모전 시상식을 진행할 계획이다.

 

이번 우수 옥외광고 대상전 공모에는 총 45점이 출품됐으며, 이 중 대상을 차지한 당진 최장근 씨의 작품 숙향을 비롯, 20점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창의성과 상품성, 소재 활용성이 높아 선정된 올해 우수작들은 오는 10월 중순 열리는 대한민국 옥외광고 대상전에 도 대표 자격으로 출품한다.

 

전시 작품은 수상작 등 공모에 참여한 45점과 지난해 한국옥외광고 우수작 2점까지 모두 47점으로 19일까지 관람할 수 있다.

 

도 윤영산 건축도시과장은 이번 대상전이 획일적인 옥외광고물에서 벗어나 주변 자연소재를 활용한 창의적인 광고가 늘어나고, 옥외광고 산업이 발전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전시회에 대한 많은 관심을 당부했다.


기사입력: 2019/05/17 [10:30]  최종편집: ⓒ ccnweekly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