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자율방재단 역량강화’…도민 재산·생명 지킨다
 
문화신문

 

남도는 28일 도청 문예회관에서 시군별 자율방재단의 역량강화를 위한 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방재단의 역할과 임무, 재난안전, 생존 기술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히기 위해 마련됐다.

▲     © 편집부

 

 

교육에는 김성용 전국자율방재단 연합회 총재와 대한재난안전협회 김종도 이사가 재난 예방 및 대응, 복구활동 등에 대한 특강을 진행했다.

 

특히 재난에 대한 경각심 제고와 안전문화 확산에 기여하기 위해 재난 사진 및 재난예방 포스터 전시회도 병행됐다.

 

이와 함께 재해예방활동 및 안전사고 예방, 자율방재단 활동 등 자연재해예방 활동에 공로가 큰 민간인 3명에 대해선 도지사 표창이 수여됐다.

 

정석완 도 재난안전실장은 최근 이상기후 현상으로 재난의 형태가 복잡 다양하기에 민간단체의 역할이 중요하다면서 지역 사정을 잘 아는 자율방재단원들이 위험요소를 개선하는 등으로 도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 데 앞장서 주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한편 도는 이번 교육에 앞서 1800여명이었던 자율방재단원을 6600여명으로 대폭 늘리는 등 조직을 전면 확대, 재구성했다.

 

이는 각 시군 읍··동별 자율방재체제를 구축해 각 지역 재난상황에 효율적으로 대처할 수 있도록 개선한 것이다.


기사입력: 2019/06/29 [09:29]  최종편집: ⓒ ccnweekly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