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아산시, 제71회 스마트시티 지자체 실무자 간담회
 
문화신문

 

천안시와 아산시는 20일 스마트도시협회와 공동으로 천안아산 도시통합운영센터에서 71회 스마트시티 지자체 실무자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     ©편집부

 

이날 간담회는 전국 지자체 스마트시티 업무관련 공무원, 유관기관, 민간기업 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자체 간 스마트시티 관련 정책과 다양한 성과를 소개하고 공유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간담회는 국토부 2020년 스마트시티 정책 소개, 스마트시티 창업지원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식 및 시상식, 대학별 스마트시티 연구성과와 협력계획 설명, 스마트시티 솔루션 마켓과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시·도 광역 연계시스템 구축 계획 소개, 천안아산 도시통합운영센터 안내 및 견학 순으로 진행됐다.

 

천안시와 아산시는 국토부 공모사업인 ‘2019년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에 선정돼 공동으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은 내년 6월 완료될 전망이다.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은 관제센터의 CCTV영상을 경찰서(112)와 소방서(119) 상황실에 제공해 각종 사건과 사고, 화재 등의 재해 발생 시 골든타임을 확보할 수 있도록 사회안전망 서비스를 구축하는 사업이다. 정부는 2021년까지 108개 지자체에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을 보급한다는 계획이다.

 

현석우 정보통신과장은 이번 간담회는 지자체 간 스마트시티 추진방향 및 관련정보를 공유하는 좋은 자리가 됐다천안아산 도시통합운영센터가 스마트시티 구축에 중심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기사입력: 2019/12/21 [11:37]  최종편집: ⓒ ccnweekly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