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에 3개 기관·단체 ‘신종 코로나 지원금’ 전달
 
문화신문

 

농협중앙회, 대한치과의사협회, 아산시치과의사회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과 아산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지원금을 기부했다.

 

충남도는 6일 아산 현장집무실 접견실에서 3개 단체와 잇따라 지원금 전달식을 개최했다.

 

농협중앙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위축된 아산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아산사랑상품권 3000만 원을 기탁했다.

 

▲     © 편집부

 

또 대한치과의사협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 지원금 500만 원을, 아산시의사회에서는 200만 원을 각각 후원했다.

 

도는 이번 지원금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 등 아산시 취약계층 지원에 활용될 수 있도록 충남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할 방침이다.

 

도 관계자는 국가적 재난 상황에서 희생을 감수하고 있는 지역민들을 위해 다양한 지원 활동을 실천하고, 솔선수범하는 모든 개인 및 단체, 기업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0/02/07 [17:02]  최종편집: ⓒ ccnweekly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