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흥타령춤축제, 2020 한국의 우수 지역축제 선정
 
문화신문

천안문화재단(대표이사 이성규)이 주최·주관하는 천안시 대표축제 천안흥타령춤축제‘2020 한국의 축제 캠페인에서 우수 지역축제에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     © 편집부

 

한국의 축제(Festivals in Korea) 캠페인은 세계적인 축제로 성장 가능성을 지닌 유망 지역축제를 발굴하기 위해 올해 시작된 대국민 프로젝트이다.

 

주최 측은 전국에서 한 해 동안 열리는 1000여개(20203월 기준 989) 지역축제를 대상으로 지난 9월 공모를 시작, 10월과 11월 두 달간 축제 홍보영상 대국민 평가와 전문 평가단 심사를 거쳐 우수 축제를 선정했다.

 

20개의 올해 우수 축제 중 천안흥타령춤축제는 다양한 공연과 체험 프로그램을 선보이는 참여형 축제인 가족과 함께 가면 좋은 행복 축제에 이름을 올리며 세계적인 성장 가능성을 인정받았다.

 

천안흥타령춤축제는 7년 연속 문화체육관광부 지역대표 공연예술제로 선정된 대한민국 대표 춤 축제이다. 지난해 123만여 명이 행사장을 찾았고, 5,000여 명의 춤꾼들과 15개국 16개 팀 외국 무용단이 참여하며 세계적인 춤 축제로서 위상을 다시 확인했다.

 

천안문화재단은 코로나19의 확산 우려에 따른 시민안전을 위해 천안흥타령춤축제2020을 취소했지만, 지역 문화예술인 활동 지원하며, 춤축제 연속성 유지 발전을 위한 후속 대체 사업을 발굴해 추진했다.

 

축제의 세계화와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부합하는 한류 콘텐츠 케이팝 댄스를 주제로 한 ‘K-POP 월드 댄스 콘테스트를 비롯해 축제의 콘셉트인 을 재미있게 해석한 온라인 참여형 영상 촬영 챌린지 놀면 뭐해 you?’, 시민주도형 축제로 발전하기 위한 축제기획자 양성 프로그램인 천안 흥타령 SCHOOL’ 등을 진행해 시민의 문화 향유 기대 심리에 부응했다.

 

내년에 개최되는천안흥타령춤축제2021’2021929일부터 103일까지 천안시 일원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기사입력: 2020/12/05 [12:50]  최종편집: ⓒ ccnweekly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