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도민 중심 토지행정 혁신’ 외치다!
 
문화신문

충남도는 21일 도와 16개 시군구 부동산공간정보 업무 담당자 등이 비대면으로 참석한 가운데, ‘2021년 토지행정 운영 계획을 발표했다.

 

이 계획은 도민 중심의 지적공간정보 행정을 실천하기 위한 토지대장 한글화 디지털 구축 등의 내용이 담겼다.

 

도는 이 자리에서 올해 토지역사 재정립과 공간정보를 통한 토지행정혁신비전을 선포, 7개 분야 69개 과제를 중점 추진하기로 했다.

 

▲     © 편집부

 

주요 사업을 보면 일제 강점기부터 왜곡되거나 잘못 명명돼 사용하는 지명을 전수 조사해 정비, 우리 고유의 정체성과 역사성을 재정립한다.

 

특히 100여년 전에 만들어진 구 토지대장을 한글화 디지털로 구축해 대장 정보를 온라인으로 열람발급받을 수 있도록 한다.

 

 

이 사업은 전국 최초로 시행하는것으로타 지자체의 수범사례로 남을 수 있도록 발전시킬 계획이다.

 

이와 함께 행정데이터 공간 클라우드 구축사업을 추진, 공공민간의 다양한 데이터를 연계통합해 공간정보 빅데이터로 구축한다.

 

또한 미세먼지, 악취배출, 교통정보 등 5개 실과 행정데이터를다차원분석지도로 개발해 디지털 과학행정을 구현할 계획이다.

 

이밖에 드론산업 중장기계획 수립 드론 활용 SOC자산 토지이용조사 활용방안 마련 지역특화 드론 활성화 인프라 구축 등 행정과 드론접목을 통해 토지행정 혁신기반을 마련할 계획이다.

 

도 관계자는실천하는 선제적 토지행정 혁신을통해 4차 산업혁명시대를 준비하겠다도민 재산권 보호와 도민 중심의 행정서비스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1/01/23 [11:32]  최종편집: ⓒ ccnweekly
 
배너
배너
배너